정일천 선교사(과테말라) 기도편지

"사랑하는 자들아 하나님이 이같이 우리를 사랑하셨은즉 우리도 서로 사랑하는 것이 마땅하도다.

어느때나 하나님을 본 사람이 없으되 만일 우리가 서로 사랑하면 하나님이 우리 안에 거하시고

그의 사랑이 우리 안에 온전히 이루어지느니라 " 요한1서 4: 11-12


샬롬. 한국. 미국은 물론 이곳 과테말라 후띠아빠도 더위와 가뭄으로 어려움이 많습니다. 우기철에는 비가와야 농작물 수확이 가능한데 가뭄으로 물이 없어 식수와 농수 모두 피해가 큰 상황입니다. 더위보다 각 가정의 피땀어린 농작물을 위해 우기다운 비가 있기를 기도합니다. 과테말라 정일천 선교사입니다.


1. 뉴저지 KPM, 뉴저지 주예수사랑교회 선교.(6월18일~23일, 7월2일~7일)

2. 까리소마을 목회자 사임 및 주일어린이예배 인도

3. 총 14가정 바닥공사 완료 및 마을회관 천정, 창문, 화장실공사 완료 ( 2차 바닥공사 6가정 바닥공사 준비)

4. 링꽁마을 주민과의 관계개선

5. 8월 과테말라 사랑의 한인교회 일일선교 준비

6. 돼지 선물 1가정 6마리 새끼 낳음


지난6월과 7월에 걸쳐 뉴저지 KPM 선교팀 13명과 뉴저지 주예수사랑교회 단기선교팀 25명이 후띠아빠에서 의료.어린이선교로 섬겨주셨습니다. 이번 두 선교팀은 과테말라 처음으로 현지의대와 현지 의료진, 후띠아빠 시청, 군부대, 선교사가 협력하여 선교를 진행하였습니다. 현지 의료진과 마리아노갈베스 의대생들과 KPM선교팀이 의료선교를 담당하고, 시청에서는 마을진행과 식사준비, 군부대에서는 차량과 안전, 주예수사랑교뢰 선교팀과 저희 선교사와 로베르또 전도사가 어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