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ix Facebook page

ADDRESS

1 Antioch Ave. Conshohocken, PA 19428

admin@pgmusa.org

Tel: 610-397-0484

© 2023 by Key Lessons. Proudly created with Wix.com

함춘환 선교사_인도네시아에서 보내는 6월 선교편지

June 12, 2020

내가 여호와의 명령을 전하노라 여호와께서 내게 이르시되 너는 내 아들이라 오늘 내가 너를 낳았도다 내게 구하라 내가 이방 나라를 네 유업으로 주리니 네 소유가 땅 끝까지 이르리로다

(시 2:7-8)

 

 

주 안에서 사랑하는 동역자 여러분들께

 

인도네시아는 코로나 사태가 아직도 진행 중에 있어 여러가지로 어려운 가운데 있습니다. 날마다 확진자들이 계속 늘어나고 있어 아직 마을 봉쇄들이 되고 있으며, 국내선 항공기들과 선박들이 운행을 하고 있지 않아 이동이 불가능한 상태입니다. 특별히 숨바섬 산속마을 사람들이 마을 봉쇄조치로 절대적 식량부족 상황이어 매우 굶주림과 고통 속에 있어 많은 기도가 필요 합니다. 주님께서 인도네시아를 불쌍히 여기시어 하루속히 코로나 사태를 잠재워 주시어 일상 생활이 전개될 수 있도록 기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1. 식량부족으로 고통받고 있는 숨바섬 산속마을들을 위해 기도 바랍니다.

숨바섬 산속마을 모든 곳이 극심한 식량부족으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한국에서 후원자들을 찾아 5월 20일 동숨바 18개 마을, 서숨바 7개 마을에 각각 쌀 25kg 짜리 6포대씩(총 150포대)를 현지 사역자분들을 통해 전달하였습니다. 원래 마을 봉쇄 중이어 이동이 안되지만 식량은 통과가 가능하여 산속마을까지 전달이 되었고 마을 분들이 너무나도 기뻐하고 감사하며 전달된 쌀로 바로 밥을 지어 먹는 사진들을 보는데 저절로 눈물이 주루룩 흘러내리었습니다. 현재 산속마을 모든 곳에서 예배도 중단되어 있고, 굶주림으로 고통 중에 있어 영적으로 육적으로 매우 고갈된 상태이어 많은 기도와 사랑과 섬김이 필요합니다. 6월 중에 다시 2차 쌀 배급을 진행하고자 하며 필요한 재정들이 채워지도록 기도 바랍니다. 또한 올해 숨바섬 선교를 위해 가장 많은 11개 팀이 6월에서 8월까지 계획되었지만 모든 선교팀 일정이 전부 취소되어 선교 인도네시아에서 보내 드리는 6월 선교편지 내가 여호와의 명령을 전하노라 여호와께서 내게 이르시되 너는 내 아들이라 오늘 내가 너를 낳았도다 내게 구하라 내가 이방 나라를 네 유업으로 주리니 네 소유가 땅 끝까지 이르리로다 (시 2:7-8) 사역에도 매우 큰 지장이 있으며, 진행하고 있던 5개 마을 교회 건축과 3개 초등학교 건축도 중단되어 있습니다. 하루속히 코로나 사태가 진정되어 숨바섬 영혼들과 마음껏 찬양하며 웃고 뛰며 예배드리게 되기를 간절히 간절히 소망하며 많은 기도 부탁드립니다.

2. 자카르타 한센인 마을 영혼들을 위해 기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자카르타 한센인 마을 사역도 현재 마을 봉쇄조치로 중단이 되었습니다. 한센인 자녀들과 한센인 분들의 생활과 건강을 위해 기도해 주시고, 또한 의족이 필요한 많은 한센인 분들에게 다시 의족 후원이 후원될 수 있도록, 코로나 사태가 빨리 진정되어 이 분들을 위한 기도 사역 및 한센인 자녀 교육 후원사역과 한센인 유아들을 위한 분유 후원, 한센인 극빈자 생활비 후원 사역이 다시 시작되어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할 수 있게 되도록 기도 바랍니다.

3. 말랑 UKCW 대학을 위해 계속 기도 바랍니다.

말랑 UKCW 대학도 아직은 온라인 강의로 금번 학기를 진행하고 있으며 새로운 캠퍼스 개보수 공사는 현재 중단되어 있는 상황입니다. 모든 학생들과 교수들이 비록 함께 예배드리고 찬양할 수도 없지만, 온라인 강의를 통해 필요한 학업들을 지속하고 영적으로도 침체되지 않도록 기도하여 주시기 바라며 새로운 캠퍼스 개보수 공사 진행을 위해서도 기도 바랍니다.

 

아직 인도네시아 상황이 호전되지 않고 있어 돌아가지 못하고 한국에 머물고 있습니다. 인도네시아로 빨리 돌아갈 수 있는 상황이 되어 다시 선교 사업에 전력할 수 있도록 함께 기도하여 주시기 바라며 동역자 여러분들의 가정과 사업체와 섬기시는 귀한 교회들 가운데 주님의 크신 은총과 평강과 사랑이 차고도 넘치시기를 간절히 기도 드립니다.

 

 

2020년 6월 1일

도네시아에서 함 춘 환, 김 성 혜 선교사 드림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