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신 선교사 (크로아티아) 1/2월 기도제목

예수께서 가라사대 “내가 곧 생명의 떡이니 내게 오는 자는 결코 주리지 아니할 터이요 나를 믿는 자는 영원히 목마르지 아니하리라.""

(요한복음 6장 35절)

오늘도 살아계셔서 자기 백성을 보호 하시며 구원 받기로 작정된 자들을 이끄시는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드립니다. 요즘 이곳은 연일 우한발 코로나 바이러스 보도로 가득합니다. 이미 중국에서 이곳에 온 여행객과 우한성에 유학중인 자국 학생 네 명에 대한 적절한 조치를 어떻게 할 것인가를 다루고 있습니다. 신종전염병이 더이상 퍼지지 않기를 기도합니다. 신년 벽두에 이곳에서는 대통령선출을 위한2차 국민투표가 있었습니다. 11명의 후보가운데 다득표자 2명이 뽑혔고, 두번째 투표를 거쳐 현재의 콜린다 대통령을 5%차로 누른 전직 총리 조란 밀라노비치가 선출되었습니다. 하나님을 두려워하며 백성을 잘 지도하는 위정자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크로아티아 남자 핸드볼팀이 유럽챔피언 결승전에서 스페인에 아쉽게 패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얼마전 러시아 월드컵축구에서 준우승할 때와 같은 축제의 분위기였답니다. 이나라 백성들이 전염병에 대한 두려움, 인간에 대한 기대감, 스포츠를 통한 자부심 등도 잠시 있다 지나가는 것임을 깨닫고 의식종교의 사슬에서 벗어나 영생의 떡이요 샘물되신 유일한 구원자되신 예수님께 나아오기를 기도합니다.